공무직 및 기간제 근로자를 위한 자존감 회복 특강 개최

경기도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오는 12일부터 23일까지 민방위교육장에서 공무직 및 기간제 근로자 500여 명을 대상으로 자존감 회복을 위한 특강을 진행한다.

‘감사와 행복 체험’을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특강은 행정의 최일선에서 일하는 공무직 및 기간제근로자의 행복 증진과 자긍심 향상을 통해 행정 서비스 및 시민의 시정 신뢰감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교육은 ‘생각’, ‘감사’, ‘변화’의 내용으로 구성돼 이론강의, 사례소개, 감사 체험(감사 말하기, 감사문자 보내기, 감사편지 쓰기) 등으로 진행된다.

관련 감동 사례를 공유하고 감사 체험을 해봄으로써 근로자들이 가정과 일터에서의 감사 나눔을 실천하고 긍정적인 삶의 태도를 가질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또한 시정 운영의 동반자로서 의식을 전환시켜 자존감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행정의 최일선에서 열심히 근무하는 공무직 및 기간제근로자는 시정 만족도를 높여주는 주역”이라며 “이들과 더불어 ‘함께하는 시민, 웃는 광명’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